경상남도 20개 시·군·구 보건소 치매관리사업 평가 결과 ‘기관표창’ 수상
경상남도 20개 시·군·구 보건소 치매관리사업 평가 결과 ‘기관표창’ 수상
  • 경남진주신문
  • 승인 2018.12.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치매관리사업 우수기관 선정

하동군은 경상남도가 주관한 2018년도 치매관리사업 평가에서 우수기관으로 선정돼 지난 27일 창원 컨벤션센터에서 열린 ‘2018 경남도 치매관리사업 발전대회’에서 기관표창을 수상했다.

치매관리사업 평가는 경남도가 치매안심센터의 역량 및 전문성 향상과 치매환자와 가족의 삶의 질 향상에 기여하고, 지역사회 중심의 치매예방 및 관리로 주민의 건강한 삶을 이끌어내고자 도내 20개 시·군·구 보건소를 대상으로 실시했다.

11월 현재 하동군의 추정 치매유병률은 13.09%(1906명)로, 노인인구의 증가와 함께 계속 증가할 것으로 예상되며 현재 등록된 치매환자는 1367명으로 집계됐다.

하동군은 올해 259명에게 치매 조기검진을 실시하는 등 60세 이상 어르신을 대상으로 치매상담 및 등록, 치매 선별 및 진단검사, 치매예방프로그램 운영, 치매치료비 지원, 치매 등대지기 81개소 지정·운영 등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해 높은 평가를 받았다.

특히 하동군은 올 연말 치매안심센터가 정식 개소되면 치매환자 단기쉼터 운영, 인지강화 프로그램, 가족카페 운영 등으로 치매 어르신의 초기 안정화와 치매악화 지연, 치매가족의 정서적 지지 등 치매 복지서비스가 한층 개선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윤상기 군수는 ‘이번 치매관리사업 우수기관 선정을 계기로 앞으로도 더욱 더 체계적이고 종합적인 치매예방 및 관리 사업을 추진해 치매로부터 자유로운 하동군을 지키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문도명 지역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