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성군, ‘2019년 문화재지역 주민공감정책사업’ 공모 선정
고성군, ‘2019년 문화재지역 주민공감정책사업’ 공모 선정
  • 경남진주신문
  • 승인 2019.01.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성군은 문화재청 공모사업인 ‘2019년 문화재지역 주민공감정책사업’에 공모에 최종 선정돼 국비 2000만원을 지원받는다.

‘문화재지역 주민공감정책사업’은 문화재청에서 주관하는 공모사업으로 문화재를 주제로 하는 특색 있는 콘텐츠로 문화재 보존과 지역개발 등 주민재산권 행사 관련 갈등을 완화시키고 문화재 정책에 대한 공감의 기회를 제공하는 사업이다.

군은 이번에 소가야의 중심고분인 사적 제119호 ‘고성 송학동고분군’의 2021년 유네스코 세계유산 등재 기원을 위해 ‘달빛을 품으며 떠나는 고성 문화재 공감- 달품고’란 주제로 공모사업을 신청해 최종 선정됐다.


이번 프로그램은 고성문화원이 주관하고 고성교육지원청, 고성향토사연구소, 소가야보존회 등 관내 유관기관·단체와의 협업으로 이뤄진다.

문화재와의 만남부터 기록까지 체계적인 프로그램으로 구성되며 다문화가족, 65세 이상 어르신, 한부모가정 등 취약계층을 중심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사업은 3개의 세부사업으로 나눠 진행된다.

윤성대 수습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